뉴스

비트코인과 금의 상관관계, 지난 3개월 동안 거의 두 배로 증가
2019-08-08BCBK

동안 비트코인과 금의 상관관계는 0.496이었고 3개월 동안 이수치는 거의 두 배인 0.837에 도달했다고 전했다. 해당 수치에서 +1이 될수록 완벽한 상관성을 지니게 된다.

지난 1년 동안 두 자산 간의 상관관계는 무작위적이었고 두 자산간의 관계가 49%을 보였지만 올해 5월 8일 이후 58%로 급증했다.

물론 해당 내용에서 3개월이라는 상대적으로 적은 데이터로 인과관계가 크지 않을 수 있다고 밝혔으며, 테더가 비트코인의 암호화폐 시장의 유동성에 상당한 영향을 미치는 것은 나타났다.

하지만 현재 진행되는 미중무역전쟁의 지정학적 환경과 데이터가 현재 금 시세와의 연관성을 보여주고 있으며, 팀드레이퍼는 이것에 주목해, 비트코인 자체가 대단한 혜지 수단을 제공할 수 있다고 밝혔다.

디지털 시대의 안전한 자산

예측 불가능한 지정학적 환경 속에서 비트코인을 안전 자산으로 생각하는 투자자들이 암호화폐 매입을 촉발했다는 이야기가 나왔다. 변호사 제이크 체킨스키는 이번 주 인터뷰에서 암호화폐는 확실히 오늘날 같은 시기를 위해 설계된 것이 맞다고 주장했다.

또한 써클의 CEO 제레미 알레어 도 이번 주 거시 경제적 혼란이 비트코인 가격 상승을 불러왔으며, 비트코인이야 말로 인터넷이 존재하는 곳 어디서나 가치를 저장하기 위한 매우 안정적인 메커니즘이라고 평가했다.

최근 몆 주간 다양한 분석가들은 비트코인 상승과 실적에 대해 중앙은행의 독창적인 정책 전환을 포함한 거시적 변화요인에 대해 언급해왔다.

이와 같은 견해로 최근 모건 크릭 디지털 자산 창업자인 안토니 폼플리아노는 글로벌 불안정의 시대에 비트코인이야말로 특별한 가치를 온전하고 광범위하게 보관할 수 있다고 밝혔다.